초록편지

오늘의 초록편지 보기

HOME > 오늘의 초록편지 > 오늘의 초록편지 > 보기

제목

(우정) ♠ 좋은 친구 ♠

작성자초록편지

작성일2019-12-18

조회수1,309

♠ 좋은 친구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엮은이. 초록편지 섬김이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편집 . 초록편지  www.greenletter.net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♥한 때 잘 나간 어느 부부가
쓰라린 사업 실패 후 가난하게 삶을 꾸리고 있었다. 

이 커플 부부는 자녀의 몇 년 전 결혼식 결혼에 
축의금으로 백만 원을 보내준 친구의 후덕한 배려를  
마음에 기억하고 있었다.

그러던 중 어느 날 그 친구의 아들이
결혼식을 올린다는 소식이 들어 있는 청첩장을 받았다. 
문제는 하루살이 형편이라 
축하의 마음보다 걱정이 앞섰다.

하루하루 살기도 빠듯한데 
그 100만원을 어떻게 갚을 수 있을지 걱정이 앞섰던 것이다.

그는 축의금은 훗날 반드시 갚아야 한다고 생각한 부부는
어쩔 수 없이 급하게 백만 원을 빌려 결혼식날 참여하여
축의금으로 보답했다.


그런데 며칠 후 그 친구로부터 등기 우편이 배달되었다.

무엇인지 모르고 봉투를 열어보니 
편지 한 장과  현금 99만원이 들어 있었다.

편지를 읽어나가다가 그만 가슴이 메여왔다. 

‘이 사람아, 나는 자네 친구잖아.
자네 살림 형편을 내가 잘 알고 있는데
웬 축의금 100만 원을?  
우리 우정을 돈으로 계산하나
우리 우정에 만원이면 충분하네,
여기 99만 원 보내니 그리 알게.
이 돈을 받지 않으면 친구로 생각하지 않겠네.
그리고 바쁜데 아들 결혼식에 참석해줘서 너무 고맙네.
조만간 우리가 자주 가던 분식집에서 맛있는 라면이랑 떡볶이 먹세’


[잠언 27:17] 철이 철을 날카롭게 하는 것 같이 사람이 그의 친구의 얼굴을 빛나게 하느니라


 

0

0

첨부파일 다운로드: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  • 미투데이 공유
  • 요즘 공유
  • 인쇄하기
 
이름 : 비밀번호 : 스팸방지코드 :

 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이용약관  |  개인정보취급방침 |  이메일수집거부  |  사이트맵